애플워치 4를 여자친구에게 결혼 선물로 받았다. 평소에 시계는 좋아하지만 애플워치는 너무 비싸서 사지 않고 항상 샤오미 미밴드만 사용했었다.

샤오미 사용한지 2년정도 되어가는데 여자친구가 결혼 선물로 이번에 출시한 애플워치 4를 사줬다. 애플빠인 나에게는 너무 좋은 선물이었다.

이제 애플의 모든 제품을 다가지고 있다. 진정한 애플맨이 되었다. 돈이 많은건 아니다. ㅋㅋ 그만큼 남들처럼 옷이나 여행 취미가 많이 없어서 많이 모였던 것 같다.


우선 처음 애플워치를 구경하고 구매하려고 도움주시는분들에게 말했으나 재고가 없다고 했다.

사고 싶어도 살수가 없을 정도로 인기가 많다니 놀랬다. 


그래서 인터넷으로 재고가 있으면 바로 출력되니 확인 후 바로 예약해서 오라고 하셔서 어제부터 계속 모니터링 했다.

성격이 급해서 사기로 했으면 바로 사야겠다고 마음먹어서 일찍일어나서 계속 모니터링 했다 ㅋㅋ  그 결과 아침 10시에 겨우 예약했다 


구매한 모델은 애플워치 4 스페이스 그레이 40mm.

44mm를 사라는 사람도 있었으나 너무 큰건 싫었다. 등치가 있다고 큰걸 좋아하는건 아니다.


애플워치 케이스는 다른 애플 제품보다 훨씬 더 깔끔했다.

겉에 포장 종이를 벗기면 두 개의 박스가 들어있는데 하나는 줄 또다른 박스는 충전기와 시계 본체가 들어있다.



시계는 얇고 부드러운 천으로 덮여있다. 아주 작고 소중해서 조심히 만졌다.

애플 직원에 도움을 받아서 애플워치 설정을 하려했으나 생각보다 애플직원들이 손님이 많아서 그런지 잘 도와주지는 않는다.

그래서 혼자서 페어링부터 모든 설정을 하고 왔다.


처음 설정을 하려면 카메라로 애플워치에 출력되는 화면을 찍어야 한다.

처음 애플워치랑 동기화 하는 시간이 꽤 길다.

한 15 ~ 20정도 걸리는 것 같고 만약 애플워치에 호환 가능한 앱을 많이 폰에 깔아 놓고 있었으면 그 이상 걸릴 수 도 있다.


가로수길은 무료로 와이파이를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데이터 손실 방지를 위해서 와이파이를 켜고 하는 것을 추천한다.

모든 세팅을 완료하고 나와서 찍은 애플워치 4

정말 영롱하다. ㅋㅋ 고가의 시계이기 때문에 깨트릴까봐 겁도 나지만 그래도 좋다.


액보필도 주문했고 다른 짝퉁 시계줄도 주문했다. 한참 또 가지고 노느라고 돈을 엄청 쓰겠구먼 ㅋㅋ

아직 이상하게 카카오톡과 다른 어플들에서 오는 알림의 진동이 오지 않는다. 해결방법을 찾아봐야겠다. 어렵다 ㅜㅜ


  1. wedul 2018.11.14 21:44

    진동이 오지 않는 이유는 아이폰 설정에서 앱 알람의 진동이 꺼져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미러링되기 때문에 그럴수도 있어요.

집에 컴퓨터가 없어서 하나 장만하기 위해서 퇴직금으로 공식홈페이지에서 AOC로 IMac 21.5인치를 주문했다.

스펙은 i7 Quard Core에 16기가 메모리 그리고 256 SSD이다.



박스도 크고 처음에 받았을때 당황했다. 

그래도 꺼내 놓고 보니 모습이 진짜 이뻤다. 사길 잘한 것 같다 

키패드가 있는 모델로 키보드를 변경해서 받았다.

키감이 아직 어색하지만 익숙해지겠지.. 그래도 맥북에 있는 키보드보다는 훨씬 괜찮다.


설치가 완료된 모습은 생각보다 괜찮은 것 같다.

오래 사용해야지.



맥북 프로 2012년형을 여자친구에게 받았는데, 워낙 오래사용해서 어댑터가 많이 망가졌다.

그래서 어댑터를 하나 구매하기 위해 벌크 제품을 찾았으나, 벌크 제품에 안전성이 걸려서 정품을 구매하기로 했다.

애플 스토어 어플을 받아서 가로수길로 픽업하였다.

구매한 제품정보는 다음과 같다.
Apple 85W MagSafe 2 전원 어댑터(MacBook Pro Retina 디스플레이용)

https://store.apple.com/xc/product/MD506KH/A

내 맥북은 60w인데 60w충전기는 이제 판매하지 않아서 85w를 샀다.

맥북은 자신의 적정 w보다 낮으면 고장을 유발하지만 높은것은 무관하다고 애플 문서에서 확인하였다.





애플스토어에 가니 직원분들이 친절하게 제품 수령부터 테스트까지 진행하게 해주셨다.

역시 정품이 좋은걸 같다. 충전도 잘된다 굿굿!!

애플 매직마우스2를 여자친구가 생일선물로 사주었다.

맥북을 키보드 연결해서 데스크탑처럼 집에서 사용을 하는데 그때 트랙패드에 스와이프 기능사용에 제약이 되어서 필요했었는데 정말 고마웠다.


구매는 현대백화점 지하 1층의 ashop에서 구매하였다.
가격은 99,000원.

구성품은 라이트닝 케이블, 설명서 그리고 마우스이다.
충전하는 부분이 바닥에 있어서 조금 불편하긴 하지만 한번 충전하면 오래가기 때문에 그렇게 거슬릴 것 같지는 않다.



마우스 높이가 낮기때문에 처음사용하는 지금은 조금 불편하지만 그래도 트랙패드 기능을 사용할 수 있어서 좋다.

연결은 bluetooth로 간단하게 연결하여 사용할 수 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