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작년에 방문했을때 맛있게 먹었던 파전과 라면을 가족들에게 소개하기 위해서 다시방문했다.

월정리 해변에서 경치를 감상하고나서 찾아갔다.
월정리 해변은 참 주차하기 그지같다..

바람이 엄청불었다.



가게앞은 이쁘게 잘될어있었다.

작년에 있던 고양이는 어디로 간거지..



파전은 15000원 라면은 9000원이다.
가격은 역시 비싸다. 제주도 여행은 돈을 일년정도 모으고 와야한다.

해외가는것 만큼 비싸다


해물파전은 맛있지만 작년보다 얇아졌다. ㅠㅠ

라면도 해물이 줄었고 조금 짜졌다 ㅠㅠ 

첫사랑을 다시만나면 후회하는것같은 느낌을 받았다.. 아쉬웠다

그래도 나쁘지 않았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구좌읍 월정리 565 | 소곱에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